국내외 무역뉴스

국내외 무역뉴스

[해외] 日, 식자재와 레시피를 함께 배송하는 업체 인기

2018.07.12조회수 163

트위터 페이스북 단축url

프린트

대륙
업종
태그
식자재, 레시피, 배송
국가
원문
KOTRA global window 원문보기

日, 식자재와 레시피를 함께 배송하는 업체 인기

- 뭐 먹을지 고민, 요리 못해 고민, 레퍼토리 부족 고민을 한 번에 해결 -
- 고령자, 1인 가구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서비스 등장 -
     
     
  

□ 외식비 성향의 감소가 뚜렷한 일본 가정의 식료품비 소비 형태

 

  ㅇ 가계지출 중 외식비가 차지하는 비율은 줄고 조리식품이 차지하는 비율이 증가 중으로, 경제적으로 식사를 해결하려는 최근 일본 가정의 소비습관 변화를 보여줌

    - 2012년 조리식품에 대한 지출금액은 151.8(1980년 100 기준)로 50% 이상 증가
    - 그러나 외식비는 89.3으로 감소하여, 일본 일반 가정의 외식성향은 점차 감소
    - 일본 농림수산성은 이러한 소비형태 변화에 대해 품을 들이지 않으면서 경제적으로 식사를 해결하려는 가구의 증가 때문으로 분석

 

일본의 식료품 지출 추이(1980~2012년)

word_image

출처: 일본 농림수산성

 

  ㅇ 단신세대(1인 가구) 급증, 그에 따른 다양한 수요 발생
    - 일본 국립사회보장·인구문제연구소에 따르면 2015년 단신세대(1인 가구)수는 약 1764만세대로 2020년에는 1827만세대로 증가할 것으로 추계
    - 1인 가구의 증가는 2~30대의 독립과 함께, 7~80대 독거노인의 증가가 원인
    - 최근 이러한 단신가구를 위한 1명을 대상으로 하는 서비스나 제품이 증가 추세

 

□ 식자재와 레시피를 함께 받을 수 있어 편리한 서비스 속속 등장
 
  ㅇ 메뉴고민과 장보는 시간까지 단축, 식재배달서비스
    - 사이트에 표시되어 있는 메뉴를 고른 후 주문하면 해당 요리에 필요한 식자재와 레시피가 집까지 배달
    - 레시피에는 요리에 필요한 도구들도 함께 안내되며 필요한 양만큼 배송되기에 불필요한 음식물 쓰레기 배출을 사전 방지
    - 직접 요리하는 것을 좋아하지만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거나 장을 보러 나가는 시간이 부족한 사람에게는 안성맞춤의 서비스를 제공함.
     
  ㅇ 신선한 식자재, 다양한 메뉴 및 요리 구성으로 단순 식사 제공 이상의 이익 창출
    - 일식, 양식, 중화요리 등의 다양한 메뉴는 물론, 파티나 손님 대접을 위한 요리의 식자재 & 레시피 제공 사업도 함께 전개
    - 일본 전국에 위치한 계약 농가로부터 유기농, 고급 식자재를 엄선하여 사용자에게 배송하기에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
    - 레시피는 유명 인기 주방장과 요리 연구가들에 의해 만들어지고 있어 평소 본인이 좋아하는 주방장의 레시피를 따라 해보고 싶은 욕구를 만족시키는 용도로도 이용됨.  
     

매주 배달되는 신선한 식재료

word_image

자료원: Tasty Table 홈페이지

 

  ㅇ 시장 진입업체 증가에 따른 차별화 경쟁
    - (Oisix) 농약 알레르기 기준 제시 등 안전함을 어필. 다소 비싼 가격이나 야채와 과일 등을 포함한 본격적인 식사를 만든다는 느낌으로 주부, 일반 가정 소비자에게 어필.
    - (tasty table) 세련되었지만 만들기 어려워 보이는 레시피를 중심으로 ‘우아한 식사’라는 이미지를 어필하고 있음. 한 가족의 식사보다는 1~2인을 위한 고급 요리를 만든다는 점을 내세움. 모든 조미료도 포함하고 있다는 점에서 차별화.
    - (YOSHIKEI) 가격은 가장 비싸지만, 안전한 식단 및 영양의 균형도 생각한 레시피를 제공함. 가구의 형태나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다양한 세트를 제공하고 있다는 점도 특이.
    - 간편하게 단신 가구를 노린 서비스에 대응하여 Oisix에서도 ‘Kit Oisix’라는 서비스를 출시, ‘20분 만에 2개 요리를 만들 수 있다‘라는 프레이즈로 좀더 간단한 식사 수요에 대응.

 

  ㅇ 가격은 2인 메뉴 기준 ‘3,000엔 이상’으로 고가격임에도 수요가 증가 중
    - 일반 가정식과 비교했을 때 가격 면에서는 부담이 있는 것은 사실이나, 편의성, 안전및 신뢰의 측면에서 틈새시장을 파고 든 점 역시 간과할 수 없음.
    - Oisix를 이용한 K씨의 경우 동 무역관 인터뷰에서, “가사 및 맞벌이로 인해 요리와 장보기에 투자할 시간이 그다지 없는 상황에서 주문 한 번에 제대로 된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건 매우 경제적이며 추후에도 정기적으로 이용할 계획”이라고 코멘트
          
□ 시사점

 

  ㅇ ‘가격’면에서는 큰 메리트가 없는 것은 사실
    - 한 끼 식사 비용으로는 부담되는 가격으로, 소비자가 자신의 선택에 충분히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야만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이윤 창출을 이끌어 낼 것
    - 또한 끊임없는 메뉴 개발, 신선한 식자재를 공급하려는 노력들이 관련 산업 및 농가의 부가가치를 올려주는 선순환으로 이어짐
    - 현재 한국에서도 식재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가 이미 존재하나, 품질과 사업 차별화 등을 위해 일본 식재배달시장을 연구할 필요성도 있음.

 

  ㅇ 고객의 시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지원하는 서비스가 확대*되고 있는 바, 한국 내 창업아이템 개발과 일본 서비스시장 진출 고려 시에는 해당 내용을 참고할 필요가 있음.
      * 참고자료:  ‘귀차니즘’을 해결하는 비즈니스가 뜬다, KOTRA 나고야무역관 작성
 
  ㅇ 일본으로 식재료를 수출하고 있는 업체의 경우, 식재배달서비스 업체와 제휴하여 한식 레시피 및 제품을 판매하는 신 전략을 구사 한다면 새로운 판매처의 개척과 함께 한식 문화 전파의 방안이 될 것.

    - 최근 일본에서는 기존 유행하던 한식(비빔밥, 불고기 등)과 함께 치즈닭갈비*와 같이 시각적인 포인트가 있는 음식이 유행
      * 참고자료: 일본 인스타그램을 장악한 한국 '치즈닭갈비', KOTRA 도쿄무역관 작성

    - 간단히 만들 수 있는 한식레시피 제공을 통해 지속적인 공급, 수요가 발생이 된다면 하나의 트랜드로서 자리잡을 수 있음.
 
 
 자료원: 총무성 통계국, 농림수산성, 각 사 홈페이지 및 KOTRA 도쿄 무역관 자료 종합

 

※ 자세한 내용 확인을 원하시면, 원문 보기를 클릭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